Home커뮤니티홍보/뉴스

NEWS

[SOVAC Archive] 시민사회와 국회의 협력 방안 모색하는 자리, 160여 명 참여

프로필 이미지 소셜임팩트뉴스

2024.07.07 17:56:00 52 읽음

7월 1일, 국회에서 “시민사회와 제22대 국회와의 협력 방안 모색을 위한 심포지엄” 열려
시민사회 활성화를 위한 ‘국회-시민사회 간의 네트워크 필요성’에 대한 높은 공감대 확인

2024 공익활동가주간 기념 심포지엄 참가자들이 행사 종료 후 기념사진을 찍었다. / 제공=사단법인 시민


한국시민사회지원조직네트워크(공동운영위원장 공정옥, 송원찬)는 7월 1일 2시, 국회의원회관에서 송재봉 의원실(더불어민주당)을 포함한 13개 국회의원실(김윤, 남인순, 박정현, 백혜련, 서영교, 서왕진, 송재봉, 염태영, 용혜인, 이광희, 이용선, 이학영, 이해식 의원)과 공동으로 ‘시민사회 활성화를 위한 시민사회와 국회와의 협력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시민단체 활동가, 중간지원조직, 정책입안자 등 전국에서 160여명이 현장과 온라인으로 참여했다. 특히, 22대 국회 개원을 맞이하는 시점에서 최근 열린 시민사회 관련 국회 행사 중에서 가장 많은 의원실이 공동주최기관으로 참여하는 등 국회의원들의 높은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 21대 국회에서 ‘시민사회활성화 기본법’을 발의한 서영교 의원을 비롯한 여러 의원들이 끝까지 발제를 경청했다.

행사는 중앙대학교 사회학과 신진욱 교수가 '한국 사회 변화 주체로서 시민사회 역할과 도전'을 주제로 기조발제하며 시작했다. 신 교수는 민주화 운동 20년 동안 시민사회의 역할과 민주화 운동 이후의 시민사회를 나눠서 설명했다. 이어 바뀐 시대에 시민사회를 활성화하기 위해서는 시민사회 스스로 파편화를 극복하고 의제 내, 의제 간 단체·활동가들의 소통과 협력을 강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한국시민사회지원조직네트워크 정란아 정책위원장이 ▲시민사회와 국회의 협력이 만든 사회 변화 사례를 주제로,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이승훈 공동운영위원장이 ▲시민사회 주요 의제 해결을 위한 국회와의 협력 방안을 주제로, 시민사회활성화전국네트워크 류홍번 운영위원장이 ▲시민사회 활성화 및 공익활동 증진을 위한 제도정책 협력 과제를 주제로 각각 주제발표를 진행했다. 

주제발표에서는 그동안 시민사회가 국회와 협력해서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입법 활동을 성공적으로 펼쳤던 사례를 소개하고,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근 몇 년 사이 시민사회와 국회의 협력 메커니즘이 빠르게 와해되고 있다는 우려가 주를 이뤘다. 문재인 정부 시절 시민사회 활성화 정책 법제화에 실패했던 걸 돌아보며 향후 입법활동에서 시민사회가 전략적으로 접근해야 할 필요성을 제안했다.


2024 공익활동가주간 기념 심포지엄 참가자들이 토론을 하고 있다. / 제공=사단법인 시민

이어진 토론은 ▲시민사회 활성화를 위한 시민사회와 22대 국회의 공동과제와 역할을 주제로 사단법인 시민 임정근 이사장이 좌장을 맡아, 한국YWCA연합회 박동순 국장과 마을만들기전국네트워크 노영권 대표, 한국사회적경제연대회의 하재찬 상임이사, 송재봉 국회의원이 각각 발언하고 토론했다.

참석자들은 지난 입법전략에 대한 평가를 통해 국회와 시민사회 간의 새로운 입법전략이 필요함을 확인하고, 향후 시민사회 활성화를 위한 국회와 시민사회 간의 정책 네트워크와 지속적인 학습의 자리를 만들기 위하여 국회와 시민사회 모두 적극적으로 노력할 것을 약속했다. 심포지엄 영상은 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유튜브 채널(링크)에서 다시 볼 수 있으며, 자료집은 추후 사단법인 시민 홈페이지(링크)에서 받아볼 수 있다.

한편, 7월 1일부터 5일까지 '2024 공익활동가 주간'을 맞아 공익활동가들의 활동 가치와 사회적 성과를 널리 알리고 이들을 지지∙응원함으로써 공익활동가를 인정하는 문화가 사회적∙제도적으로 안착되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전국 단위 행사가 열린다. 공익활동가사회적협동조합 동행, 한국시민사회지원조직네트워크, 사단법인 시민, 지리산이음이 공동주최하며, 주요 프로그램은 공익활동가 주간 홍보 웹페이지(링크)에서 확인할 수 있다.


2024 공익활동가주간 기념 심포지엄에 많은 국회의원들이 참석해 관심을 보였다. / 제공=사단법인 시민

▶소셜임팩트뉴스 기사 원문 보기: https://www.socialimpactnews.net/news/articleView.html?idxno=24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