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SV컨텐츠

EO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가 건 현상금 50억의 주인공

에누마는 엔씨소프트 출신 부부 창업가 이수인 대표와 이건호 대표가 2012년 실리콘밸리에 설립한 교육 스타트업입니다. 

2013년 출시한 학습 앱 ‘토도 수학(Todo Math)‘가 세계 20개국 애플 앱스토어 부문 1위에 오르며 주목을 받았고, 1300여개 미국 초등학교가 수학 교재로 쓸 정도로 교육계에서도 인정을 받고 있습니다.


에누마는 또한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가 주도적으로 후원하는 엑스프라이즈(XPRIZE) 재단의 전 세계 아동 문맹 퇴치를 위한 소프트웨어 경진대회 ‘글로벌 러닝 엑스프라이즈(Global Learning XPRIZE)에서 5년 동안 40여개국 700여팀과의 경쟁을 뚫고 공동 우승해서 상금으로 약 50억 원을 받기도 했습니다.

탄자니아 탕가 지역 170개 마을에서 학교 밖 아동 약 3천 명이 참여하는 15개월의 시범사업을 거친 결과, 에누마의 소프트웨어인 ‘킷킷스쿨’이 5개의 결승 진출작 가운데 가장 큰 폭의 읽기, 쓰기, 셈하기 역량 향상을 가져온 학습 도구로 평가받았다고 합니다.


장애아동을 위한 교육 시스템은 왜 없을까, 라는 의문에서 출발하여 많은 역경들을 겪었지만 흔들리지 않는 미션으로 훌륭한 성과들을 만들어 내며 세계인들에게 주목받는 글로벌 교육 스타트업이 된 에누마와 이수인 대표의 이야기를 들어보세요.


교육사업에 관심이 많은 분, 글로벌 타겟 비즈니스에 관심이 많은 분, 임팩트 투자나 소셜 벤처에 관심이 많은 분들에게 이 영상을 추천합니다.

컨텐츠 정보
컨텐츠 정보
제목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가 건 현상금 50억의 주인공 등록일 2020.01.21
카테고리

인재/교육 | SV비즈니스

출처 EO
행사명 - 출연진 -
주관사 - 행사일 -
유형 동영상
해시태그

#스타트업 #장애인 #교육 #테슬라 #일론머스크